2020.11.24 (화)

  • 맑음동두천 3.4℃
  • 구름많음강릉 9.2℃
  • 구름조금서울 5.9℃
  • 구름조금대전 8.3℃
  • 맑음대구 10.8℃
  • 맑음울산 11.8℃
  • 맑음광주 10.4℃
  • 맑음부산 12.8℃
  • 구름조금고창 8.5℃
  • 맑음제주 11.2℃
  • 구름조금강화 4.3℃
  • 구름조금보은 6.9℃
  • 구름조금금산 8.3℃
  • 구름조금강진군 10.6℃
  • 구름조금경주시 11.0℃
  • 맑음거제 8.4℃
기상청 제공

'최창영 기자'의 전체기사


포토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민주당, ‘대공수사권’ 국정원법 개정 ‘단독의결’...사실상 대공수사권 포기?
24일 더불어민주당이 국회 정보위원회 법안소위원회에서 국가정보원 개정안을 단독의결했다. 당초 민주당은 야당과 논의를 통해 27일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개정안을 상정해 통과시키고 다음 달 9일 열릴 국회 본회의에서 법안을 처리할 계획이었다. 국가정보원법 개정안은 이날 오전 정보위원회 법안소위원회에 상정됐으나 여야는 국정원의 대공수사권을 정부가 추진 중인 국가수사본부 등 별도의 독립된 수사기관으로 이관하는 문제에서 엇갈린 입장을 보였다. 민주당은 3년간 시행 유예 등의 단서를 붙여서 대공수사권을 이관하고자 했으나 국민의힘은 대공수사권 이관을 반대했다. 오전에 열린 법안소위에서 국민의힘 소속 의원들은 “찬성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히고 회의실을 떠났다. 결국 민주당은 오후에 단독으로 법안소위를 다시 속개하여 3년 유예안이 담긴 개정안을 의결했다. 개정안은 27일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상정되어 의결될 예정이다. 국민의힘 측에서 반대의견을 냈기 때문에 전체회의 역시 여당 단독으로 처리할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정보위원회 간사 김병기 의원은 “국민의힘과 모든 조항에 합의했고 3년 유예안까지도 제시하여 어느정도 접근을 봤으나 단독으로 처리하게 되어 유감으로

외교

더보기

경제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