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금)

  • 맑음동두천 -5.9℃
  • 구름조금강릉 1.9℃
  • 구름많음서울 -3.2℃
  • 맑음대전 -4.6℃
  • 구름많음대구 -3.5℃
  • 구름조금울산 0.0℃
  • 맑음광주 -0.8℃
  • 맑음부산 3.5℃
  • 구름많음고창 -4.3℃
  • 구름조금제주 5.4℃
  • 흐림강화 -1.1℃
  • 맑음보은 -8.1℃
  • 맑음금산 -7.6℃
  • 흐림강진군 -3.6℃
  • 흐림경주시 -4.4℃
  • 구름조금거제 0.3℃
기상청 제공

전체기사



미디어

더보기

LIFE

더보기

생활

더보기
北, 한국외교부 "2019 백서" 미꾸라지 국먹고 용트림 하는 격" 비난 북한이 한국외교부의 2018년 외교성과를 기록한 "2019외교백서"에 대해 "미꾸리지 먹고 용트림하는 격"이라고 비난했다.. 북한의 해외선전매체인 "우리민족끼리"는 논평을 통해 "온 한해 친미친일굴종외교로 세월을 보낸것밖에 없으며 그것이 가져온것이란 북남관계의 경색과 대미종속의 심화, 주대도 없이 외세의 손탁에 놀아난데 대한 민심의 실망과 환멸뿐"이리며 "헛나발군들은 사대와 굴종의 멍에를 벗어던질 용기가 정 없으면 세상이 누구에 의해 돌아가는가라도 바로 보고 창피스러운 입방아를 그만 찧는것이 좋을것"이라고 주장했다. 매체는문제는 백서에서 한국정부가 저들의 “주도적인 노력”에 의해 한반도의 긴장완화와 “북핵문제해결의 전기”가 마련된 것처럼 사실을 오도한 것이라며 문재인정부가 2018년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한반도의 긴장을 완화하고 평화로 나아가기 위한 새로운 전환점이 마련되었고 이때부터 남북관계개선과 미북대화를 추진하기 위한 외교적 노력이 지속해왔다고 소개한것이라고 꼬집었다. 논평은"특히 2018년에 진행된 세 차례의 남북정상회담과 한차례의 미북 정상회담 과정을 구체적으로 소개하면서 “정부”의 “주도적인 노력”으로 남북대화가 재개되었다고 한 것과 역사상 첫 미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