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04 (금)

  • 맑음동두천 24.7℃
  • 구름조금강릉 28.0℃
  • 맑음서울 26.2℃
  • 구름많음대전 27.0℃
  • 맑음대구 28.1℃
  • 맑음울산 26.3℃
  • 구름많음광주 26.2℃
  • 구름조금부산 26.1℃
  • 구름많음고창 25.8℃
  • 구름조금제주 25.7℃
  • 맑음강화 22.3℃
  • 구름조금보은 24.6℃
  • 구름많음금산 25.0℃
  • 구름많음강진군 25.6℃
  • 맑음경주시 26.1℃
  • 맑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COVID-19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국내 발생 현황 (7월 16일 0시)-질병관리본부

- 7월 16일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14명
- 전 세계 확진자 수는 13,323,530명
- 미국 제약회사, 백신 초기 임상서 항체 형성, 막바지 단계 테스트 예정

URL복사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는 7월 16일 0시 기준으로,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14명이 확인되었고, 해외유입 사례는 47명이 확인되어 총 누적 확진자수는 13,612명(해외유입 1,966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48명으로 총 12,396명(91.1%)이 격리해제 되어, 현재 925명이 격리 중이다.

사망자는 2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291명(치명률 2.14%)이다.

 

 

 

 

 

 

국내에서도 간헐적으로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7월 16일 0시 기준으로 전 세계 확진자 수는 13,323,530명, 사망자는 578,628명, 완치자는 7,399,310명이다. 

 

인도에서는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90만명을 넘어서 약 12개 주에서 일부 봉쇄 조치가 시행 중이다. 

 

미국의 한 제약 회사는 백신 초기 임상서 항체가 형성, 막바지 단계 테스트 예정이라고 밝혔다.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는 코로나19확진자가 영국을 앞질러 세계 8위에 이르렀다.

 

싱가포르-말레이시아는 8월 10일부터 양국 간 국경을 다시 개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외교

더보기
진중권 교수, 송영길의원에 "성추행은 '문화'가 아니라 범죄...괜히 더듬어만지당이겠나?" 직격탄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의원은 19일 오전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뉴질랜드 한국 대사관 현지 직원의 ‘엉덩이 툭툭’ 성추행 의혹에 대해 "문화의 차이도 있다고 본다"며 "같은 남자끼리 배도 한 번씩 툭툭 치고 엉덩이도 치고 그랬다"고 언급했다. 이는 지난 뉴질랜드 정부가 지난 2017년 12월 주뉴질랜드 대사관에서 근무하던 한국 외교관 A씨가 현지 남성 직원을 성추행했다는 혐의를 제기하며 직접 조사를 요구한 사건관련 발언이다. A씨는 피해 직원의 엉덩이를 만지는 등 3차례 성추행한 의혹을 받았고 뉴질랜드 사법 당국의 조사가 시작되기 전인 2018년 2월 임기 만료로 뉴질랜드를 떠났다. 외교부는 자체 조사를 통해 A씨에게 2019년 2월, 감봉 1개월의 징계를 내렸다. 그러나 피해자가 지난해 10월 뉴질랜드 경찰에 신고했고, 뉴질랜드 사법 당국은 A씨에 대한 체포영장을 발부하고 한국 정부에 수사 협조를 요청했다. 뉴질랜드 저신다 아던 총리가 지난달 문재인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관련 문제를 제기하자 외교부는 필리핀에서 근무하고 있던 A씨를 최근 귀국 조치했다. A씨는 신체 접촉 사실은 인정하면서도 '성추행 의도는 전혀 없었다'며 혐의를 부인하는 것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