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흐림동두천 19.2℃
  • 흐림강릉 18.2℃
  • 서울 19.2℃
  • 대전 19.4℃
  • 흐림대구 20.6℃
  • 울산 19.4℃
  • 구름많음광주 23.9℃
  • 부산 19.9℃
  • 구름많음고창 22.4℃
  • 제주 24.8℃
  • 흐림강화 19.3℃
  • 흐림보은 19.7℃
  • 구름많음금산 19.4℃
  • 구름많음강진군 24.3℃
  • 흐림경주시 19.2℃
  • 흐림거제 19.6℃
기상청 제공

정치

더불어민주당 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 ‘N번방’ 조주빈 공범‘ 변호 논란

- 성착취 ’N번방‘ 주범 조주빈의 공범 강 씨 변호
- 장성근 “강 씨 사건 변호 사임계 내겠다”

13일 더불어민주당이 여당 몫 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으로 지명한 장성근 前 경기중앙변호사회 회장이 ‘N번방’사건 조주빈의 공범이었던 강 모씨의 변호를 맡았던 것으로 확인됐다.

 

강 씨는 작년 12월 조주빈에게 자신의 고등학교 담임 교사 A씨의 딸에 대한 살인을 청부하며 개인정보를 알려주고 금액을 지급한 혐의로 지난 1월 구속됐다.

 

당시 사회복무요원이었던 강 씨는 조주빈에게 박사방 피해자의 개인정보를 건네는 등 공범 역할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강 씨는 2018년 담임교사 A씨에 대한 상습협박, 스토킹 혐의로 징역 1년 2월을 선고받고 복역하기도 했다.

 

두 사건의 변호를 모두 장성근 전 회장이 맡았다. 더불어민주당 내부에서는 해당 이력을 뒤늦게 파악하고 내부회의를 통해 대책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민주당은 13일 여당 몫 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으로 장성근 전 회장과 김종철 연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선정했다.

 

민주당은 강 전 회장이 “사회의 다양한 목소리를 대변해온 인물이다. 공수처의 기능과 목적을 감안할 때 다양하고 오랜 법조 경력은 공수처장 후보 추천논의를 더욱 풍부하게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힌 바 있다.

프로필 사진
고영찬

안녕하세요. 보도본부장 고영찬입니다.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외교부 유명희 본부장, WTO 사무총장 선거 8파전 경쟁
12일 외교부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이 WTO(세계무역기구)사무총장 선거를 위해 스위스 제네바로 출국했다. 8파전으로 치러질 예정인 선거는 일본의 견제가 변수가 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선진국 대표로 영국의 리엄 폭스 전 국제통상부 장관이 출사표를 던졌고 지명도가 높고 아프리카 출신으로 나이지리아의 오콘조 이웰라 후보도 출마의사를 밝힌 상태다. 이 외에도 이집트와 케냐까지 아프라카에서만 3명의 후보가 나와 많은 표를 가진 아프리카에서 표가 분산될 가능성이 커졌다. 멕시코와 몰도바 그리고 사우디아라비아 후보도 출마의지를 보였고 이들은 15일부터 4일간 스위스 제네바 WTO(세계무역기구)본부에서 정견발표를 하고 9월 6일까지 선거운동을 한다. 우리나라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은 우리와 분쟁중인 일본의 방해가 예상되는 상황이다. 앞서 일본의 경제산업상은 “선출 과정에 확실히 관여할 것”이라고 밝혔고 일본 언론도 촉각을 곤두 세운 채 유 본부장이 당선되면 일본에 골칫거리가 될 수 있다는 보도를 노골적으로 내놓고 있다. 특히 유력 후보로 거론되는 나이지리아의 오콘조 이웰라 후보를 일본이 지지할 계획이라는 소문도 커지고 있다. 유명희 본부장은 “총 8명의 후보가 출마해서 치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