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토)

  • 구름많음동두천 21.5℃
  • 흐림강릉 19.6℃
  • 흐림서울 22.0℃
  • 흐림대전 19.4℃
  • 흐림대구 20.0℃
  • 흐림울산 19.7℃
  • 흐림광주 19.8℃
  • 흐림부산 20.4℃
  • 흐림고창 19.3℃
  • 흐림제주 19.9℃
  • 흐림강화 21.3℃
  • 흐림보은 18.9℃
  • 구름조금금산 18.3℃
  • 흐림강진군 20.4℃
  • 구름많음경주시 19.4℃
  • 흐림거제 20.2℃
기상청 제공

스포츠

PBA투어 올시즌 5개방송사 참여

- KBSN스포츠를 포함, SBS스포츠, 빌리어즈TV, MBC지상파, IB스포츠 5개 방송사 참여

PBA(총재 김영수)가 7월 6일(월)부터 7월 10일(금)까지 그랜드워커힐서울(광진구 워커힐로 177)에서 진행되는 [PBA-LPBA TOUR 개막전 SK렌터카 챔피언십] 대회의 대진표를 공개했다.

 

6일, 오전 개막식에 이어 14시 30분부터 시작되는 개막경기는 전년도 6차전 우승자인 강동궁과 권영갑 김영섭 전중우의 경기로 해당 경기는 KBSN스포츠와 빌리어즈TV로 생중계되며, 전년도 2차전 우승자인 신정주, 성상은, 이영민, 이연성 선수의 경기는 SBS스포츠를 통해 동시 생방송된다.

 

4차전 우승자 프레드릭 쿠드롱(벨기에)과 7차전 우승자 김병호 선수의 경기는 22시에 각각 SBS스포츠와KBSN스포츠 / 빌리어즈TV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LPBA 예선전(96강, 64강)은 7월 6일부터 브라보캐롬클럽 PBA스퀘어점에서 진행된다. 이 중 32강 본선진출자는 7월 7일부터 장소를 그랜드워커힐서울로 옮겨 경기를 치룬다. LPBA의 32강부터 주요경기는 KBSN스포츠, SBS스포츠, 빌리어즈TV를 통해 생중계된다.

 

올해부터 KBSN스포츠가 PBA투어 2020-21시즌의 방송사로 참가하게 되면서 PBA투어는 더 많은 방송채널을 통해 즐길 수있게 되었다. [PBA-LPBA TOUR 개막전 SK렌터카 챔피언십]은 7월 6일 PBA 128강부터 SBS스포츠, KBSN스포츠, 빌리어즈TV 3개의 채널을 통해 생중계하고, MBC는 지상파 파트너로 중계에 참여하며, IB스포츠에서는 녹화중계한다. 유튜브, 네이버스포츠 및 PBA홈페이지 (www.pbatour.org)를 통해서도 온라인 생중계될 예정이다.

 

 PBA-LPBA TOUR 개막전 SK렌터카 챔피언십 대진표

 

 

 

 

 

 

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
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P {MARGIN-TOP: 0mm; MARGIN-BOTTOM: 0mm}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송영길 외통위 위원장, 북핵 대책없이 대북제재 완화만 주장
25일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인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의원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측에 대북제재 완화를 요청하겠다고 밝혔다.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한 송 의원은 "외교통일위원장으로서 유엔 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원들을 만나 인도적 지원 등에 대해 제재의 일부 완화를 강력히 요청할 생각"이라고 말했다고 연합뉴스는 전했다. 그리고 일부 제재위원들과 이미 이메일이나 SNS(사회관계망서비스)로 소통하고 있다면서 "그런 입장을 전달하겠다"고 언급했다. 그는 또 한미워킹그룹에 대해선 "어떻게 활용하느냐에 따라 양날의 칼"이라고 했다. 워킹그룹으로 인해 대북정책이 미국의 동의 없이 아무것도 못 하는 형태가 돼선 안 되지만, 남북 교류 사업에서 미국의 제재 면제를 원스톱으로 해결하는 장점도 있다는 설명이다. 송 의원은 북한의 대남 군사행동계획 보류에 대해 북이 "앞으로 대화의 여지를 남긴 것"이라며 "우리 스스로도 대북 전단 같은 문제부터 해결해야 한다"고 했다. 송 의원은 미래통합당의 대북정책 국정조사 요구에 대해 "국정조사는 둘째 문제이고 상임위부터 들어와야 하지 않겠느냐"며 "상임위는 안 하고 국정 조사를 하자는 것은 초등학교도 안 나왔는데 중학교부터 가겠다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