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1 (목)

  • 흐림동두천 3.2℃
  • 흐림강릉 11.3℃
  • 서울 4.6℃
  • 대전 6.6℃
  • 흐림대구 10.5℃
  • 울산 12.0℃
  • 광주 9.0℃
  • 부산 10.8℃
  • 흐림고창 9.1℃
  • 제주 14.8℃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5.1℃
  • 흐림금산 5.8℃
  • 흐림강진군 8.8℃
  • 흐림경주시 10.9℃
  • 흐림거제 8.6℃
기상청 제공

사회

"국군포로 송환하라!" 물망초 박선영이사장 광화문에서 1인시위

ㅡ 국군 포로 송환 하라 !!
ㅡ 오전 11시30분 부터 12시 30분까지 광화문 사거리에서 국군포로 송환 촉구를 위한 1인 시위

URL복사

 

밤새 뒤척였다. 뜬 눈으로 밤을 지새웠다.

열대야도 아니었건만 똑바로 누웠다, 엎드렸다, 일어나 서성이다, 물마시다 십자고상 앞에서 멍하니 서있었다.

 

결국 내린 결정.

그래 나가자. 비가 오면 우비를 입고라도 나가자.

 

누구라도 목소리를 내야지정부가 6.25 70주년기념식도 안 하는 이 기막힌 오늘,

'김일성과 아이들'영화만 두 번 상영한다고깜깜한 극장 안에 있으면 안 되지.

 

나가자!

오후 2시, 영화상영 전까지오전시간이 잠깐이라도 비니11시 반부터 12시 반까지 1인시위를 하러 나 혼자라도광화문 네거리로 나가자!

 

국군포로 송환하라, 피켓을 급히 준비했다.

산 자도 모셔오지 않으면서100년 전 일만 떠들어대는 이 정권,

 

몸은 비록 늙었어도 눈빛만은 형형하게 살아 오늘도,아니 오늘이라 더 뚫어지게 남녘하늘만 바라보고 있을 국군포로를 입에 올리지도 않는이 반역적인 정권,

 

이 몹쓸 정권에 모기만한 목소리라도 내야 국민의 도리, 아니겠는가?

11시 반부터 1시간 동안동아일보 앞 횡단보도에 죄인처럼 서 있을 것이다.

 

차라리 장맛비가 주룩주룩 눈물처럼 내려주기를…….

10만 여명의 국군포로들의 원한이 조금이라도 씻겨갈 수 있도록 세차게 비라도 내려 주었으면…….

하늘이여, 이 나라를,이 민족을 불쌍히 여기소서. 긍휼히 여겨주소서.

물망초 박선영이사장 페이스북에서 .

 

목숨 바쳐 구한 나라, 굳게 지키겠습니다.

유비무환 ! 조국수호 !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