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2 (화)

  • 구름조금동두천 20.5℃
  • 구름많음강릉 21.9℃
  • 구름조금서울 18.1℃
  • 구름조금대전 20.7℃
  • 맑음대구 25.7℃
  • 맑음울산 24.1℃
  • 맑음광주 20.9℃
  • 맑음부산 19.5℃
  • 구름많음고창 18.2℃
  • 맑음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17.5℃
  • 구름많음보은 19.6℃
  • 구름많음금산 19.6℃
  • 맑음강진군 20.3℃
  • 맑음경주시 25.5℃
  • 맑음거제 19.9℃
기상청 제공

정치

기독자유통일당 - 자유권박탈법(차별금지법)을 결사반대 성명서 발표

- 소수자 보호 핑계로 국민 다수의 자유권을 박탈하는 자유권박탈법(차별금지법)을 결사반대
- 정부와 일부 여당. 차별금지법을 제21대 국회에서 최우선적으로 통과시키겠다고 약속한 상황

동성애자 등 소수자 보호를 핑계로 국민 다수의 자유권을 박탈하는 자유권박탈법(차별금지법)을 결사반대한다.

 

 

기독자유통일당(대표 고영일)은 12일,  국회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동성애자 등 소수자 보호를 핑계로 국민 다수의 자유권을 박탈하는 자유권박탈법(차별금지법)을 결사반대한다고 밝혔다.

 

이애란 대변인은 줄어들고 있던 중국발 코로나19 확진자가 동성애자클럽과 찜질방 등 동성애자들의 모임에 대한 관리부실로 또다시 집단감염에 따른 대량 확산 추세를 보이고 있는데 정부와 동성애옹호 인권단체들은 동성애자들의 인권이 침해된다며 게이클럽에서 일어난 사실을 보도한 국민일보 기자에게 무차별적인 압력을 가하고 있고 동성애옹호 단체들의 도 넘은 협박으로 압박을 받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소수자에 대한 차별을 금지하겠다는 핑계로 도덕적인 다수의 표현의 자유를 박탈하는 차별금지법이 7번이나 발의되었으나 다행히도 지금까지는 모두 폐기되었지만 현 정부와 일부 정당은 이러한 차별금지법을 제21대 국회에서 최우선적으로 통과시키겠다고 천명한 상황이라고 우려를 나타냈다.

 

특히 정부와 박원순 서울시장은 코로나19를 핑계로 교회예배를 탄압해왔고 사랑제일교회와 광화문 태극기집회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한명도 발생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감염법 위반이라며 집회를 금지시키는 등 공권력과 언론을 동원해 탄압해왔다고 하면서 그럼에도 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룻밤사이에 천명 이상이 밀집해 모여 있는 5곳의 게이클럽을 돌아다니도록 방치하고, 군 장병 50명 이상이 클럽에 다녀왔다는 사실은 현 정부와 서울시의 관리가 얼마나 편파적이고 부실했는지를 잘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소수자들의 동성애와 낙태, 공산주의 이념이나 사상 등 하나님의 창조질서를 파괴하는 반인권적 반자유적 반민주적 행위들에 대해 차별이라는 프레임을 씌워 보호하고 절대다수의 국민과 시민들에게는 입에 재갈을 물리고 공포에 떨게 하면서 소수자의 인권을 내세워 다수의 인권을 침해하는 어떤 시도도 좌시할 수 없다고 하면서 기독자유통일당은 정부와 정치권 그리고 박원순 서울시장 등이 차별금지법을 앞장서 통과시키려는 시도에 대해 강력히 규탄하며 차별금지법의 제정시도를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외교

더보기
윤상현의원,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에서 기조연설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자유한국당 윤상현 국회의원이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 기조연설 영상을 공개했다. 윤상현 의원은 기조연설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해 전 세계 모든 국가들이 북한에 대한 유엔제재를 준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문재인정부는 북한으로의 개별 관광 정책을 계속 밀어붙이고 있다. 이는 유엔제재결의안과 반대로 가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예방적인 외교는 여러 나라들이 서로 협력을 증진하면서 국제적인 협력의 평화를 이루는 방법이자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국제사회 협력은 남북한의 관계를 증진시킬 뿐 아니라 국제사회 동북아 한반도의 영원한 평화를 가져오는 중요한 방법”이라며 ‘예방적 외교’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은 UN경제사회이사회 특별자문기관인 천주평화연합이 2016년 구성했으며 세계 각국의 국회의원들의 경험과 지혜를 하나로 통합시켜 세계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찾고자 하는 목적의식으로 활동하고 있다. 윤 의원은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월드서밋 2019에 이어 2020년에도 기조연설자로 참석했으며 현재 인천 미추홀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로 등록해 4선 도전을 준비하고 있다.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