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3 (화)

  • 구름조금동두천 21.5℃
  • 구름조금강릉 21.7℃
  • 구름조금서울 25.8℃
  • 맑음대전 23.7℃
  • 맑음대구 23.0℃
  • 맑음울산 20.6℃
  • 맑음광주 22.3℃
  • 맑음부산 20.9℃
  • 구름조금고창 20.5℃
  • 맑음제주 22.1℃
  • 구름많음강화 20.9℃
  • 맑음보은 19.5℃
  • 구름많음금산 24.0℃
  • 맑음강진군 18.7℃
  • 맑음경주시 19.1℃
  • 맑음거제 18.5℃
기상청 제공

사회

국립보건원, 코로나19 후보 백신의 국내 임상시험 연구 참여한다

- 국제기구와 협력하여 미국 내 임상시험 중인 코로나19 DNA백신의 국내 임상시험 실시
- 감염병혁신연합(CEPI)에서 국내 임상시험 연구비 약 84억원 지원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 국립보건연구원(원장 권준욱)은 국제기구인 국제백신연구소(IVI) 등과 협력하여 코로나19 예방 백신 후보물질의 국내 임상1·2상 시험 연구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 4월 6일부터 미국에서 임상시험을 실시하고 있는 이노비오(Inovio) 社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INO-4800)을 이용하여 국내 임상1·2상 시험을 진행할 예정으로, 40명의 건강한 성인에 접종하여 안전성 등을 분석·평가하고 이후 고령자를 포함하여 확대 접종할 계획이라고 한다.

 

이번 국내 임상시험 연구는 국제 민간공동기구인 감염병혁신연합 (CEPI)에서 690만 달러(약 84억 원)를 지원하며, 국립보건연구원과 국제백신연구소는 임상시험에 필수적인 절차인 안전성 및 효능 등을 분석·평가할 예정이라고 한다.

 

또한 임상시험을 신속히 시행할 수 있도록 계획 검토 단계부터 식품의약품안전처와 협업하고 있다.

 

이번 임상시험에 사용하는 후보백신은 DNA백신 플랫폼을 이용한 기술로 메르스(MERS, 중동호흡기증후군) 예방 백신에서도 동일 플랫폼이 사용되어 국내에서 임상 1상을 실시한 바 있다.

 

DNA백신은 병원체의 일부 단백질(항원)을 발현시키는 유전자를 플라스미드 형태의 DNA에 삽입한 백신으로 인체 접종 후 세포내에서 병원체의 단백질이 생산되어 면역반응이 유도된다.

 

DNA백신은 이미 검증된 안전한 플랫폼을 사용하면 신속하게 개발하여 대량생산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국내외에서 실시되는 글로벌임상시험을 통해 후보 백신의 안전성과 효능이 인체에서 평가되면 안전하고 효과적인 코로나19 백신 개발이 가속화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립보건연구원 김성순 감염병연구센터장은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 통제와 필수 예방 백신 개발을 위해 국제 사회와 협력하여 실용화 연구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현재 건립 중인 공공백신개발·지원센터를 통해 민간 지원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