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9 (일)

  • 흐림동두천 8.9℃
  • 흐림강릉 10.1℃
  • 서울 10.1℃
  • 대전 9.8℃
  • 대구 10.0℃
  • 울산 10.4℃
  • 광주 10.2℃
  • 부산 10.8℃
  • 구름많음고창 10.5℃
  • 제주 13.5℃
  • 흐림강화 10.1℃
  • 흐림보은 8.9℃
  • 흐림금산 9.3℃
  • 맑음강진군 10.9℃
  • 흐림경주시 10.5℃
  • 흐림거제 11.1℃
기상청 제공

사회

문화재청, 비무장지대 6.25전사자 유품 보존처리한다

- 강원도 철원군 화살머리고지 일대 비무장지대(DMZ) 내 현장에서 수습된 유품 544점의 보존처리 지원
- 국립문화재연구소는 화기류 등 총 68건 384점, 한국전통문화대학교는 탄약류 1건 160점의 보존처리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지난해 국방부가 시행한 강원도 철원군 화살머리고지 일대 비무장지대(DMZ) 내 6.25전사자유해 발굴 현장에서 수습된 유품 544점의 보존처리를 지원한다.

 

 

문화재청에 따르면 국방부는 남북 간 체결된「역사적인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합의서(2018.9.19)」에 따라 남북공동 유해발굴구역으로 선정된 ‘철원 화살머리고지‘의 기초유해 발굴 작업(2019.4~11.)을 진행한 바 있다.

 

그 결과 2,030점의 유골과 화기와 탄약, 전투장구, 개인유품 등 총 71종 6만 7,476점의 유품을 발굴하였다.

 

그간 국방부는 유해발굴 현장에서 확인된 유품에 대한 보존처리를 자체적으로 시행해왔으나 최근 발굴지역이 넓어짐에 따라 유품보존량이 늘어나게 되어 보존처리가 지연되면서 유품의 보존·관리와 역사자원 활용에 한계가 있었다.

 

이에 국방부는 지난해 11월 관계기관 협의회를 통해 문화재청에 유품 보존처리에 대한 협업을 요청하였고, 문화재청은 적극적인 협력 의사를 밝힌 바 있다.

 

문화재청은 기존 수습 유품 중 전시·교육·연구자료 등으로 활용 가치가 높은 69건 544점에 대한 보존처리를 우선 지원하기로 하였다.

 

이를 위해 문화재청은 다음 달까지 국방부로부터 대상 유품들을 인계받아 문화재청 소속기관인 국립문화재연구소와 한국전통문화대학교에 전달할 예정이며 이들 기관은 연말까지 보존처리를 완료할 예정이다.

 

양 기관의 전문성을 고려해 국립문화재연구소는 화기류 등 총 68건 384점을 맡고, 한국전통문화대학교는 탄약류 1건 160점의 보존처리를 하게 된다.

 

참고로, 철원 화살머리고지는 강원도 대마리 일대에 위치하며 1953년 국군과 유엔군으로 참전한 프랑스군이 중공군과 치열하게 싸운 격전지였다.

 

이 지역의 유해발굴은 6.25 전쟁 이후 68년 만에 이뤄진 최초의 비무장지대 유해발굴 사례로도 역사적인 의미가 크다.

 

 

문화재청은 앞으로도 국방부와 함께 철원 화살머리고지의 ▲ 유해발굴 현장 유품 수습 지원, ▲ 유품 보존처리 지원 확대, ▲ 보존처리 관련 기술 자문, ▲ 보존처리 교육지원 등 순국선열에 대한 공동의 국가적 책무를 실천하고 정부혁신 과제인 비무장지대의 평화지대화를 위한 협력을 지속해서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윤상현의원,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에서 기조연설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자유한국당 윤상현 국회의원이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 기조연설 영상을 공개했다. 윤상현 의원은 기조연설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해 전 세계 모든 국가들이 북한에 대한 유엔제재를 준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문재인정부는 북한으로의 개별 관광 정책을 계속 밀어붙이고 있다. 이는 유엔제재결의안과 반대로 가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예방적인 외교는 여러 나라들이 서로 협력을 증진하면서 국제적인 협력의 평화를 이루는 방법이자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국제사회 협력은 남북한의 관계를 증진시킬 뿐 아니라 국제사회 동북아 한반도의 영원한 평화를 가져오는 중요한 방법”이라며 ‘예방적 외교’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은 UN경제사회이사회 특별자문기관인 천주평화연합이 2016년 구성했으며 세계 각국의 국회의원들의 경험과 지혜를 하나로 통합시켜 세계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찾고자 하는 목적의식으로 활동하고 있다. 윤 의원은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월드서밋 2019에 이어 2020년에도 기조연설자로 참석했으며 현재 인천 미추홀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로 등록해 4선 도전을 준비하고 있다.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