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4 (금)

  • 맑음동두천 4.8℃
  • 구름많음강릉 7.6℃
  • 박무서울 3.4℃
  • 박무대전 4.4℃
  • 박무대구 5.2℃
  • 박무울산 8.2℃
  • 박무광주 4.8℃
  • 박무부산 9.5℃
  • 구름많음고창 3.9℃
  • 구름많음제주 11.6℃
  • 맑음강화 1.6℃
  • 흐림보은 2.5℃
  • 구름많음금산 2.7℃
  • 맑음강진군 4.3℃
  • 흐림경주시 6.8℃
  • 흐림거제 7.7℃
기상청 제공

스포츠

‘호날두 vs 즐라탄’ 유벤투스와 AC밀란 1-1 코파이탈리아 준결승 무승부

전반전 '격돌' 0-0 무승부
후반전 AC밀란 선취골 ‘레비치’
유벤투스, 후반 46분 VAR 극적인 패널티킥 ‘호날두 득점’

 

1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밀라노 산 시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코파 이탈리아 4강 1차전 유벤투스와 AC밀란과의 경기가 1-1 무승부로 끝났다.

 

이 날 경기는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클럽 간의 대결로 각각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 등의 간판스타가 출전하며 대격돌이 예상됐다.

 

유벤투스는 4-3-3 포메이션으로 AC밀란은 4-2-3-1 포메이션으로 경기를 진행했으며 전반전에 득점은 없었으나 AC밀란이 기세를 잡는 듯 보였다. 전반 22분 패널티라인 정면에서 칼라브리아가 결정적인 슈팅을 날렸으나 부폰의 선방으로 득점으로 연결되지는 않았다. 28분에도 레비치가 득점 기회를 만들었으나 골로 이어지진 않았다.

 

유벤투스는 전반 35분에 첫 슈팅을 기록했으나 역시 득점기회를 만들지 못했고 전반전은 0-0으로 마무리됐다.

 

후반전이 시작되고 곧장 AC밀란이 선제골을 만들었다. 후반 16분 레비치가 카스티예호의 깊숙한 크로스를 방향을 바꿔 골로 연결시키면서 선취골을 기록했다. 유벤투스는 실점 이후 교체카드를 사용하며 공격진을 강화시켰다.

 

후반 26분 디발라에게 에르난데스가 파울을 하면서 경고 누적으로 퇴장을 당하면서 상황이 변하기 시작했다. AC밀란은 수비강화를 통해 승리를 굳히고자 했으나 경기가 끝날 무렵 후반 46분 유벤투스에게 절호의 기회가 찾아왔다.

 

VAR 판독으로 칼라브리아의 핸드볼 파울로 패널티킥이 선언된 것이다. 키커로 호날두가 나섰으며 경기종료 직전 강한 슈팅으로 극적인 동점골을 만들면서 경기는 무승부로 마무리되었다.

 

양 팀의 코파 이탈리아 준결승 2차전은 3월 5일 이탈리아 토리노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배너




외교

더보기
윤상현의원,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에서 기조연설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자유한국당 윤상현 국회의원이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 기조연설 영상을 공개했다. 윤상현 의원은 기조연설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해 전 세계 모든 국가들이 북한에 대한 유엔제재를 준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문재인정부는 북한으로의 개별 관광 정책을 계속 밀어붙이고 있다. 이는 유엔제재결의안과 반대로 가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예방적인 외교는 여러 나라들이 서로 협력을 증진하면서 국제적인 협력의 평화를 이루는 방법이자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국제사회 협력은 남북한의 관계를 증진시킬 뿐 아니라 국제사회 동북아 한반도의 영원한 평화를 가져오는 중요한 방법”이라며 ‘예방적 외교’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은 UN경제사회이사회 특별자문기관인 천주평화연합이 2016년 구성했으며 세계 각국의 국회의원들의 경험과 지혜를 하나로 통합시켜 세계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찾고자 하는 목적의식으로 활동하고 있다. 윤 의원은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월드서밋 2019에 이어 2020년에도 기조연설자로 참석했으며 현재 인천 미추홀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로 등록해 4선 도전을 준비하고 있다.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