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4 (수)

  • 흐림동두천 22.5℃
  • 흐림강릉 22.3℃
  • 서울 23.9℃
  • 흐림대전 23.2℃
  • 흐림대구 23.5℃
  • 흐림울산 25.3℃
  • 광주 23.6℃
  • 흐림부산 23.5℃
  • 흐림고창 24.5℃
  • 제주 21.9℃
  • 흐림강화 19.8℃
  • 흐림보은 21.7℃
  • 흐림금산 22.4℃
  • 흐림강진군 24.6℃
  • 흐림경주시 25.1℃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정치

총선 60여일 남았는데... 이제야 선거구 획정 논의 첫발, 내달 5일 결론

더민주 이인영‧한국당 심재철 원내대표 회동
자유한국당, 민주당에 “분구‧통폐합 1곳씩” 제안
선거구 획정위, “24일까지 기준 통보해야”
여야, “3월 5일 본회의에서 마무리짓기로”

 

13일에 열린 국회의원 선거구 획정 논의를 위한 행안위 간사회동에서 내달 5일까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구 획정안을 내달 5일 본회의에서 처리하기로 합의했다.

 

이날 회동에는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 홍익표 의원과 자유한국당 간사 이채익 의원, 선거구획정위원장인 김세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사무차장이 함께 했다.

 

홍 의원은 “선거구획정안은 3월 5일 본회의에서 마무리 짓는 것으로 일단 대체로 일정을 협의했다"며 "선관위에서 비례대표 기탁금 등과 관련한 헌법불합치 사항에 대한 공직선거법 개정을 요청해와, 이는 오는 25일 본회의에서 해소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 의원은 "획정위에서 오는 24일까지 국회의장이 선거구 획정 기준을 통보해줘야 향후 국회 의결 절차까지 차질이 없을 것이라는 희망사항을 얘기했다"고 말했다.

 

이보다 전인 11일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와 자유한국당 심재철 원내대표의 회동에서 자유한국당이 분구‧통폐합되는 선거구를 각각 1곳으로 하는 방안을 민주당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4.15 총선을 60여일 앞두고 선거구 획정 논의가 첫 발을 내딛었지만 ‘인구 상‧하한선’ 기준과 ‘선거구 획정 위원’ 문제가 걸림돌이 될 전망이다.

 

‘인구 상‧하한선’ 기준의 경우 ‘4+1(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대안신당)’ 협의체는 총선 15개월 전을 기준으로 전북 김제‧부안의 인구(13만 9천 470명)를 하한선, 그 2배인 27만 8940명을 상한선으로 논의했으나 한국당이 반발했다.

 

한국당은 김성원 의원의 지역구인 경기 동두천‧연천 인구 14만 541명을 하한선으로 삼는 방안을 검토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선거구 획정 위원’의 경우 유진숙 전 위원이 사임하며 공석이 된 1명을 충원해야 하는 상황으로 선거법에 따라 한국선거학회가 안용흔 대구카톨릭대 교수를, 한국정당학회가 이소영 대구대 교수를 획정위원 후보로 추천했지만 야당이 “정치적으로 편향됐다”는 이유로 반대하고 있다.

 

안 교수는 16년 민주당 선출직공직자평가위원회에, 이 교수는 문재인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에서 활동했었다.

양당 간사는 이르면 이달 27일 본회의에서 의결할 수 있도록 획정안 논의에 최대한 속도를 내자는 입장이지만, 내달 5일 본회의까지 진척이 없을 경우 선거구 획정위의 안을 확정할 수 있다.

 

선거구 획정 논의에서 호남 기반 정당의 통합이 이뤄져 교섭단체를 구성할 경우 획정 논의에 공식 참여할 수 있기에 선거구 획정 논의의 향후 변수로 작용할 수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해외거주 가족이 재외동포여도 마스크 보낼 수 있다
외교부, 여성가족부는 관세청과 함께 24일, 부처합동으로 “해외거주 가족이 재외동포여도 마스크 보낼 수 있다”고 있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6월 25일부터 국적에 관계없이, 재외동포인 가족에게도 보건용 마스크 해외발송이 가능해진다. 재외동포는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외국에 장기 체류하거나 외국의 영주권을 취득한 사람, 국적에 관계없이 한민족의 혈통을 지닌 사람으로서 외국에서 거주·생활하는 사람이다.(재외동포재단법) 지금까지 국제우편을 통해 해외 거주 가족용 마스크를 보낼 수 있는 대상은 발송인의 가족중 한국 국적을 가진 재외국민에 한해 가능했다. 정부는 관계부처 협의를 거쳐 외국 국적을 가진 재외동포(해외 입양인 포함) 및 결혼이민자의 부모・자녀에 대해서도 발송을 허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해외 거주 가족들에게 보건용 마스크를 발송하기 원하는 국민들의 민원이 계속 제기되고, 최근 공적마스크 구매수량 확대 및 수출 확대 등 국내 마스크 수급이 안정화되는 추세임을 고려하여 이뤄진 것이다. 해외로 마스크를 보내려면 발송인과 수취인 간의 가족관계를 확인할 수 있는 서류와 발송인 본인의 신분증을 지참하여 우체국 접수창구에서 확인받으면 된다. 발송인과 수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