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7 (금)

  • 맑음동두천 8.8℃
  • 구름조금강릉 11.6℃
  • 맑음서울 11.5℃
  • 구름조금대전 13.5℃
  • 구름조금대구 11.3℃
  • 구름많음울산 11.7℃
  • 맑음광주 12.3℃
  • 구름많음부산 12.5℃
  • 구름많음고창 10.2℃
  • 맑음제주 14.4℃
  • 구름많음강화 9.3℃
  • 맑음보은 10.5℃
  • 구름조금금산 10.0℃
  • 구름조금강진군 11.4℃
  • 구름많음경주시 11.3℃
  • 맑음거제 11.9℃
기상청 제공

경제

현대자동차그룹, 설 연휴 전 협력사에 납품대금 1조 원 규모 조기 지급 및 온누리상품권 118억 원 구매

- 3천여 협력사 자금 부담 완화 위해 납품대금 1조 73억 원 최대 23일 조기 지급
- 온누리상품권 118억 원 구매 … 전통시장 활성화 등 내수 진작 기여
- 16개 계열사 임직원 사회봉사 병행 … 생필품 등 따뜻한 설 명절 선물 전달


현대자동차그룹은 설을 앞두고 납품대금 조기지급과 온누리 상품권 구매를 통해 상생활동에 나선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설을 앞두고 협력사의 자금 부담 완화를 위해 납품대금 1 73억원을 당초 지급일보다 앞당겨 설 연휴 전에 지급할 계획이라고 13() 밝혔다아울러 현대자동차그룹은 온누리 상품권 약 117 9천만 원을 구매해 설 연휴 전 그룹사 임직원에게 지급하고 설 맞이 임직원 사회봉사 주간동안 소외이웃 및 결연시설 등을 대상으로 전달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협력사 납품대금 1 73억 원 조기 지급 … 2, 3차 협력사까지 확산 유도


현대자동차그룹의 납품대금 조기 지급은 현대자동차·기아자동차·현대모비스·현대건설·현대제철·현대위아 등 6개 회사에 부품 및 원자재, 소모품 등을 납품하는 3천여 개 협력사를 대상으로 진행될 계획이다. 협력사들은 현대자동차그룹으로부터 예정된 지급일보다 최대 23일 일찍 대금을 지급받을 수 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명절을 앞두고 납품대급을 조기 지급함으로써 협력사들이 상여금 등 각종 임금과 원부자재 대금 등 자금 소요가 일시적으로 집중되는 부담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더해 현대자동차그룹은 1차 협력사들도 설 이전에 2, 3차 협력사들에 납품대금을 앞당겨 지급할 수 있도록 유도해 대금 조기 지급의 효과가 확산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현대자동차그룹은 매년 설, 추석 등 명절 전 협력사들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납품대금을 선지급해왔으며 지난해 설과 추석에도 각각 1 1,295억 원, 1 4,181억 원의 대금을 조기 집행한 바 있다.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는 “자금 수요가 가장 많은 설 명절을 맞아 협력사들의 납품 대금을 앞당겨 지급하기로 결정했다”며, “이 자금이 2, 3차 협력사들에도 골고루 돌아갈 수 있도록 해 협력사 임직원들이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온누리상품권 구매 통한 내수 진작 기여 … 임직원 봉사 활동도 실시


현대자동차그룹은 전통시장 활성화 등 내수 진작을 위해 설 연휴 전 온누리상품권 약 117 9천만 원을 구매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지난해 설과 추석에도 각각 127 5천만 원, 257 3천만 원의 온누리상품권을 구매한 바 있다. (※ 추석 구매액은 2019년 현대자동차 임단협 타결에 따른 온누리상품권 135억 원 추가 구매분이 포함된 금액임.)

 

이번 설에도 약 14,800여개 우리 농산물을 구매할 수 있는 ‘임직원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하고 임직원들이 국산 농산물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해 농가 소득 증대에도 힘을 보탤 예정이다.

 

한편 현대자동차그룹은 매년 민족 최고의 명절인 설 및 추석 연휴 기간 전후를 임직원 사회봉사 주간으로 정하고 그룹 임직원들이 소외이웃 및 사회복지단체를 방문해 생필품과 명절 음식, 온누리상품권 등을 전달하는 나눔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1 13()부터 23()까지 약 2주간 현대자동차그룹 16개 계열사 임직원들이 결연시설과 소외이웃을 방문해 명절 선물 및 생필품을 전달하는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리버티코리아포스트 후원 https://www.ihappynanum.com/Nanum/B/7ZHA9PYYY1 >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윤상현의원,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에서 기조연설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자유한국당 윤상현 국회의원이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 기조연설 영상을 공개했다. 윤상현 의원은 기조연설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해 전 세계 모든 국가들이 북한에 대한 유엔제재를 준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문재인정부는 북한으로의 개별 관광 정책을 계속 밀어붙이고 있다. 이는 유엔제재결의안과 반대로 가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예방적인 외교는 여러 나라들이 서로 협력을 증진하면서 국제적인 협력의 평화를 이루는 방법이자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국제사회 협력은 남북한의 관계를 증진시킬 뿐 아니라 국제사회 동북아 한반도의 영원한 평화를 가져오는 중요한 방법”이라며 ‘예방적 외교’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은 UN경제사회이사회 특별자문기관인 천주평화연합이 2016년 구성했으며 세계 각국의 국회의원들의 경험과 지혜를 하나로 통합시켜 세계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찾고자 하는 목적의식으로 활동하고 있다. 윤 의원은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월드서밋 2019에 이어 2020년에도 기조연설자로 참석했으며 현재 인천 미추홀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로 등록해 4선 도전을 준비하고 있다.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