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22 (수)

  • 맑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5.4℃
  • 맑음서울 5.0℃
  • 맑음대전 5.3℃
  • 구름많음대구 6.2℃
  • 구름조금울산 6.8℃
  • 구름조금광주 6.6℃
  • 흐림부산 8.1℃
  • 구름조금고창 6.9℃
  • 구름조금제주 10.3℃
  • 맑음강화 6.6℃
  • 구름조금보은 4.1℃
  • 구름조금금산 4.5℃
  • 흐림강진군 7.1℃
  • 구름많음경주시 6.4℃
  • 흐림거제 8.6℃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수상한 ‘화성 연쇄살인범 확인’, 조국 보도 덮기 위한 것인가?


경찰이 느닷없이 화성 연쇄살인사건의 범인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범인은 교소도에 무기수로 수감 중이라고 했다. 그리고 화성 살인 사건은 공소시효가 지났기 때문에 처벌이 불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 모두가 경찰의 발표내용이다. 경찰이 범인으로 지목한 자는 교도소에 있기 때문에 기자들이 취재하거나 검증할 수도 없다. 

많은 사람들이 화성 범인확인 기사에 의문을 가진다. 국민들이 확인하기도 힘든 이런 내용을 왜 지금 발표한 것일까? 


많은 이들이 조국 씨 일가족 비리가 커져가니까, 이를 덮기 위한 것이라는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KBS와 SBS등 주요 방송사의 9월 1일 메인 뉴스 톱기사는 ‘화성 범인 확인’ 기사였다. 뒤이어 아프리카 돼지 열병 기사가 방송되었고, 조국 관련 기사는 아래로 한참 밀려났다.


그리고 오늘 포털 실시간 검색어에 화성 살인 사건이 1위를 차지하자,  조국에 집중되는 여론을 다른 곳으로 돌리려한다는 의혹은 더 커지고 있다.  



특히 범인으로 지목된 자가 수감 중인 무기수라는 점이 더욱 의심이 간다.

지금 온 국민의 관심사는 조국, 또 조국이다. 

이런 장관은 대한민국 탄생 후 처음보기 때문이다. 본인과 그 가족들의 범죄의혹 내용들이 광범위하고 다양한 데다, 본인이 부끄러움을 모른 채 장관행보를 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것도 법무부 장관직을 말이다. 

이런 상황에서 뜬금없이 터져 나온 화성 살인사건 범인 확인 기사는 조국사건을 덮기 위한 ‘경찰의 과잉 충성의 결과’라는 말이 나오고 있다.

검경 수사권 조정을 염두에 두고 정권에 잘 보여야할 이유가 상당한 것은 사실이다. 



KBS등 언론사들은 무조건 경찰이 던져준다고 받아 적지만 말고 팩트를 확인하라. 국립과학수사연구소가 확인했다는 DNA검사 결과지라도 보여주고 보도하기 바란다. 

그동안 방송들이 얼마나 정권의 입장을 옹호해왔는지, 화성 기사가 나오자마자 국민들은 “ 또 덮으려고 한다.” 라는 반응이다. 그동안 누적된 왜곡, 조작 방송으로 불신을 초래한 결과가 아닌가.

또한 화성 사건 용의자 확인이 사실이라고 해도, 톱뉴스로 3개 아이템이나 보도할 내용이 아니라는 것이 우리의 판단이다. 

국민의 분노를 더 키우거나 의심받을 짓을 하지 말기 바란다. 










<리버티코리아포스트 후원 https://www.ihappynanum.com/Nanum/B/7ZHA9PYYY1  >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윤상현의원,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에서 기조연설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자유한국당 윤상현 국회의원이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 기조연설 영상을 공개했다. 윤상현 의원은 기조연설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해 전 세계 모든 국가들이 북한에 대한 유엔제재를 준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문재인정부는 북한으로의 개별 관광 정책을 계속 밀어붙이고 있다. 이는 유엔제재결의안과 반대로 가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예방적인 외교는 여러 나라들이 서로 협력을 증진하면서 국제적인 협력의 평화를 이루는 방법이자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국제사회 협력은 남북한의 관계를 증진시킬 뿐 아니라 국제사회 동북아 한반도의 영원한 평화를 가져오는 중요한 방법”이라며 ‘예방적 외교’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은 UN경제사회이사회 특별자문기관인 천주평화연합이 2016년 구성했으며 세계 각국의 국회의원들의 경험과 지혜를 하나로 통합시켜 세계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찾고자 하는 목적의식으로 활동하고 있다. 윤 의원은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월드서밋 2019에 이어 2020년에도 기조연설자로 참석했으며 현재 인천 미추홀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로 등록해 4선 도전을 준비하고 있다.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