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20 (월)

  • 흐림동두천 12.1℃
  • 구름조금강릉 13.9℃
  • 흐림서울 13.1℃
  • 구름많음대전 13.7℃
  • 구름많음대구 14.9℃
  • 구름많음울산 15.4℃
  • 구름많음광주 14.1℃
  • 구름많음부산 15.5℃
  • 흐림고창 12.8℃
  • 흐림제주 14.6℃
  • 흐림강화 11.5℃
  • 흐림보은 11.8℃
  • 흐림금산 12.1℃
  • 흐림강진군 15.0℃
  • 흐림경주시 13.8℃
  • 구름조금거제 15.6℃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화보] NO '曺國' 청년들이 나섰다.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광화문 교보 문고 앞에서 '曺國' 규탄 집회가 열린다.

오늘도 강풍과 비바람이 몰아치는 가운데 많은 청년들이 모인 가운데

자유, 정의, 진리, 위해 끝까지 싸울것을 다짐하였다.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윤상현의원,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에서 기조연설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자유한국당 윤상현 국회의원이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총회 기조연설 영상을 공개했다. 윤상현 의원은 기조연설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해 전 세계 모든 국가들이 북한에 대한 유엔제재를 준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문재인정부는 북한으로의 개별 관광 정책을 계속 밀어붙이고 있다. 이는 유엔제재결의안과 반대로 가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예방적인 외교는 여러 나라들이 서로 협력을 증진하면서 국제적인 협력의 평화를 이루는 방법이자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국제사회 협력은 남북한의 관계를 증진시킬 뿐 아니라 국제사회 동북아 한반도의 영원한 평화를 가져오는 중요한 방법”이라며 ‘예방적 외교’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은 UN경제사회이사회 특별자문기관인 천주평화연합이 2016년 구성했으며 세계 각국의 국회의원들의 경험과 지혜를 하나로 통합시켜 세계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찾고자 하는 목적의식으로 활동하고 있다. 윤 의원은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 월드서밋 2019에 이어 2020년에도 기조연설자로 참석했으며 현재 인천 미추홀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로 등록해 4선 도전을 준비하고 있다.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