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4 (수)

  • 맑음동두천 24.5℃
  • 구름많음강릉 24.2℃
  • 박무서울 26.8℃
  • 맑음대전 26.9℃
  • 흐림대구 27.4℃
  • 흐림울산 26.9℃
  • 구름조금광주 26.4℃
  • 구름많음부산 27.7℃
  • 구름조금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7.8℃
  • 구름많음강화 25.2℃
  • 맑음보은 23.4℃
  • 구름많음금산 23.8℃
  • 구름많음강진군 26.2℃
  • 구름조금경주시 26.8℃
  • 구름조금거제 27.4℃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이번엔 ‘한국콜마’, ‘마녀사냥’식 보도를 멈춰라.




임직원 조회에서, 직원들에게 ‘반일 감정 선동’을 비판하는 내용이 든 유튜브 영상을 틀어 줬다가 언론의 집중공격을 받아온 한국콜마 회장이 결국 사임했다. 

한국콜마의 윤동한 회장이 일요일인 8월 11일, 기자회견을 열고 조회시간에 문제의 동영상을 틀어준 것에 대해 책임을 지고 물러간다고 밝힌 것이다. 

지난 7일, 한국 콜마가 직원 조회시간에 유튜브 영상 일부를 틀어준 것이 알려지자 방송들은 ‘아베를 추켜세웠다’ ‘여성비하를 했다’ 는 등의 이유를 내세워 그야말로 융단 폭격하듯이 몰아세웠다.   



<KBS뉴스9>의 경우 지난 9일 “우리 정부에 대해 막말을 늘어놓는 유튜버, 여성을 비하하는 말도 서슴지 않았습니다. ”라고 보도했다. 



또 회장이 사과하고 사퇴한 11일의 <KBS뉴스9>는 “ 하지만 2분짜리 사과문만 읽고 떠났고, 기자 질문에도 답하지 않았습니다.... 진정성이 없어 보인다는 의견이 많습니다. ” 라고 덧붙였다. 

이러한 보도들은, 얼마 전 대한항공을 집중 공격해서 경영권을 흔들고,
결국 기업 오너가 해외에서 타계하는 결과를 초래한 상황을 떠오르게 한다. 

한국콜마는 공기업이 아닌 일반 사기업이다. 이제 기업의 사적인 경영행위까지도 정부의 방침과 다른 목소리를 내면 간섭하고 또 공격하는 것인가? 이게 자유 시장 경제체제가 맞나?



이러한 이유로 회장이 물러갔다면, “이승만 무덤을 파내야한다”, “김정은을 열렬히 환영한다.” 등의 방송을 한 KBS 사장이야말로 사퇴해야 하지 않나?



또 북한의 외무성 국장이 대한민국 정부를 ‘바보’라고 하고, 한국의 결정을 ‘똥’에 비유하며, 나아가서 청와대를 향해 ‘겁먹은 개’라고 조롱하는 것은 왜 제대로 비판하지 않나. 

문재인 정권과 같은 목소리를 내면 무죄, 다른 목소리를 내면 유죄란 말인가? 



지금 밖에 나가보라. 곳곳에 “ 일본경제 침략” “ 한일 경제 전쟁- 이제는 지지 않겠습니다. ” 라고 적힌 문구가 길거리를 덮다시피 하고 있다. 

이런 것들이 ‘민주당 문건’대로, 내년 총선에 유리하기 때문에 대대적으로 진행되는 것인가?  

당장 선동적 보도를 멈추고 언론 본연의 자세로 돌아오라. KBS는 문재인 정권의 선동 나팔수가 아니다. 


정리: 나지훈 기자 sazahoo72@gmail.com


※본 칼럼은 본지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버티코리아포스트 후원 https://www.ihappynanum.com/Nanum/B/7ZHA9PYYY1  >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