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1 (목)

  • 흐림동두천 10.1℃
  • 흐림강릉 13.9℃
  • 흐림서울 10.9℃
  • 흐림대전 11.5℃
  • 구름많음대구 15.9℃
  • 구름조금울산 21.4℃
  • 흐림광주 10.1℃
  • 구름조금부산 17.9℃
  • 흐림고창 9.1℃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10.0℃
  • 흐림보은 10.3℃
  • 흐림금산 10.5℃
  • 흐림강진군 10.6℃
  • 구름많음경주시 19.2℃
  • 구름많음거제 18.2℃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대화를 주장하는 자, 진짜 탈북자가 옳은가

지나간 이야기지만 되짚어 본다.
어느 탈북자가 1년 전 쯤에 미국 국회 쪽에 가서 강연을 했다.
그는 “북한은 타격의 대상이 아니라 대화의 대상이다.”라고 역설하였다.

물론 자유사회에서 견해의 발표는 자유라지만...정도를 지나치면 개소리가 되는 법이다.

그의 말을 증명이라도 하려는 듯이 트럼프 대통령은 외교관계도 없는, 인질범인 북한의 김정은에게 미국 역사상 최고의 환대와 아량을 베풀어 주었다.

즉 두 번씩 미-북 정상회담까지 하면서 정은이에게 1년이 넘는 시간과 아량을 베풀었다.

결과는 어떠했는가?
정은이는 오히려 미국과 전 세계를 상대로 대화라는 핑계를 대고 시간을 벌어서 더 많은 핵무기 원료와 핵시설들을 만들었고 더 많은 미사일기지들을 건설했다.

결론은 무엇인가?
과연 정은이가 정말로 ...아직도 타격의 대상이 아니라 대화의 대상인가?

나는 북한에서 3대독재자를 겪어본 탈북자라는 자들의 주둥이에서 이런 개소리가 나오는 것을 보면 그런 자들의 정체가 심히 의심스럽다.

즉 북한 독재자와 대화로 무엇인가를 해결할 수 있다고 말하고 생각하는 자들은 철저히 김정은에게 시간을 벌어주고 정권유지를 도와주려는 자들이다.

그런 말을 듣고도 똥인지 된장인지도 분간을 못하고 고위급이라고 빨아대는 ...보수단체의 멍충이들은 정신들을 좀 차리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