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8 (월)

  • 구름많음동두천 -1.4℃
  • 구름많음강릉 2.5℃
  • 구름조금서울 -0.4℃
  • 구름많음대전 3.3℃
  • 구름조금대구 3.6℃
  • 구름조금울산 5.5℃
  • 구름많음광주 5.6℃
  • 부산 2.9℃
  • 구름많음고창 5.6℃
  • 구름많음제주 9.2℃
  • 구름조금강화 0.3℃
  • 흐림보은 2.2℃
  • 흐림금산 3.4℃
  • 구름많음강진군 6.8℃
  • 구름많음경주시 4.0℃
  • 구름많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사회

‘박근혜 정부가 최악의 정부라고 욕해서 미안합니다’-서울대 재학생·졸업생 전용포털 ‘스누라이프’에 오른 글 화제

- 작성자, 필명으로 글 올려
- 전 정부와 현 정부의 정책 비교, 전 정부와 현 정부 주요인사들 비리, 조목조목 비교

URL복사

前정부와 現정부의 정부정책과 당정청 주요 공직자들의 각종 문젯점을 비교하면서 ‘박근혜 대통령님, 미안합니다’라고 작성한 글이 공개되어 화제다.

 

작성자는 필명으로 서울대 재학생·졸업생 전용포털 ‘스누라이프’에 ‘박근혜 대통령님, 미안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작성자는 채동욱 전 검찰총장과 추미애법무장관, K스포츠관련 미르재단 사건과 옵티머스 프라임 사건, 원전을 둘러싼 두 정부의 문제제기와 대처, 최순실씨 딸 정미라 이대입학 사건과 조국 전 법무부장관 자녀 서류 위조사건, 박근혜 정부와 일본정부와의 위안부 위자료 합의 건과 윤미향 정의연 사건 등 사회적 이슈와 국민적 관심사가 된 여러 건의 사건을 비교하면서 조목조목 문제점을 지적했다.

 

또한 현 정부의 실패한 부동산정책, K-방역을 자처한 코로나19대처,  주요 당직자들의 계속되는 성추행사건, 현 정부의 인사권 등에 대해 前정부에 비교하면서 자신이 전 정부에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던 모든 건들에 대해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작성자의 글에서 가장 많이 거론된 사람은 현 정부의 추미애 법무장관이다.

 

작성자는 “두 집 살림한다고 채동욱 잘랐을 때 욕했었는데 이번에 사찰했다고 윤석열 찍어내는 거 보니 그건 욕할 것도 아니었다는 걸 알았습니다. 미안합니다” “우병우 아들 운전병 시킨 이유가 코너링을 잘해서라고 해서 변명도 가지가지 하고 있네, 욕했었는데 추미애 아들 보니 소설 쓰고 있네 안 하고 변명한 건 참 훌륭하고 성숙한 대처였던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 “윤석열 좌천시킨다고 욕했었는데, 추미애 이성윤이 하는 거 보니 정권에 대들었다고 한직에 인사발령 하는 건 그냥 상식적인 인사조치인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라고 추미애장관을 비판했다.

 

작성자는 “박근혜 정부가 최악의 정부라고 욕해서 미안합니다. 그때는 이렇게까지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세상이 올 줄은 몰랐습니다. 미안합니다.”라는 글로 끝을 맺었다.

 

다음은 글 전문

 

두 집 살림한다고 채동욱 잘랐을 때 욕했었는데 이번에 사찰했다고 윤석열 찍어내는 거 보니 그건 욕할 것도 아니었다는 걸 알았습니다. 미안합니다.

 

미르, K스포츠 만들어서 기업 돈 뜯는다고 욕했었는데 옵티머스, 프라임 보니 서민 돈 몇조 뜯는 것보다 기업 돈 몇천억 뜯어 쓰는 게 훨씬 나은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

 

문체부 공무원 좌천시켰다고 욕했었는데 ‘원전 안 없애면 죽을래’라는 얘기했다는 거 보니 그래도 그건 정상적인 인사권의 범위에 있었던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

 

최순실 딸 이대 입학하게 압력 넣었다고 욕했었는데, 조국 아들딸 서류 위조하는 거 보니 아시안게임 금메달은 그나마 성실히 노력해서 대학 간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

 

위안부 합의했다고 욕했었는데 윤미향 하는 거 보니 그때 합의는 그나마 떼먹는 놈 없이 할머니들한테 직접 돈 전달해 줄 수 있는 나름 괜찮은 방법이었던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

 

유승민 원내대표 찍어내는 거 보고 욕했었는데, 금태섭 찍어내고 당내에서 다른 의견 내면 매장시키는 거 보니 그건 그래도 상식적인 정치였던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

 

우병우 아들 운전병 시킨 이유가 코너링을 잘해서라고 해서 변명도 가지가지 하고 있네, 욕 했었는데 추미애 아들 보니 소설 쓰고 있네 안 하고 변명한 건 참 훌륭하고 성숙한 대처였던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

 

최경환 부총리가 나와서 집사라 그럴 때 욕했었는데, 국민은 집 사지 말라고 하면서 집값, 전셋값은 계속 올리는 거 보니, 당시에 집 사란 건 서민을 위한 선견지명의 정책이었던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

 

태블릿 나와서 사과 기자회견 할 때 사퇴 안 하고 뭔 사과를 하고 있냐, 왜 기자 질문은 안 받냐고 욕했었는데 이제 와서 보니 나와서 사과라도 하는 건 정말 인품이 훌륭한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

 

메르스 대처 잘못한다고 욕했었는데, 코로나로 난리 나고 독감백신 맞고 사람들 죽어나가는 거 보니 그때 그 정도로 끝낸 건 무난한 대처였던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

 

서울 법대 교수 중에 정종섭을 장관 시켜서 허튼짓하는 것 보고 참 사람 보는 눈 없다고 욕했었는데, 조국이 장관 돼서 하는 짓을 보고 그나마 서울 법대 교수 중에 SNS는 안 하는 참 진중한 사람을 장관으로 발탁했구나 생각했습니다. 미안합니다.

 

윤창중 미국서 인턴 성추행해서 도망 왔을 때 욕했었는데, 안희정, 오거돈, 박원 터지고 피해호소인이라는 듣도 보도 못한 용어가 나오는 거 보고 기겁했습니다. 미안합니다.

 

윤석열 좌천시킨다고 욕했었는데, 추미애 이성윤이 하는 거 보니 정권에 대들었다고 한직에 인사발령 하는 건 그냥 상식적인 인사조치인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

 

박근혜 정부가 최악의 정부라고 욕해서 미안합니다. 그때는 이렇게까지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세상이 올 줄은 몰랐습니다. 미안합니다.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