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6 (금)

  • 흐림동두천 8.8℃
  • 흐림강릉 13.2℃
  • 흐림서울 11.5℃
  • 구름많음대전 12.4℃
  • 흐림대구 14.0℃
  • 구름많음울산 16.7℃
  • 흐림광주 14.3℃
  • 흐림부산 17.9℃
  • 흐림고창 13.4℃
  • 흐림제주 19.5℃
  • 흐림강화 10.7℃
  • 흐림보은 10.4℃
  • 흐림금산 9.8℃
  • 흐림강진군 13.4℃
  • 흐림경주시 17.1℃
  • 흐림거제 16.8℃
기상청 제공

경제

SKT, T맵 분사...우버와 ‘JV' 만들고 모빌리티 공동사업 추진

- 택시호출부터 킥보드까지...차세대 모빌리티 만든다
- 우버 SKT와 합작사업에 1억 5000만달러 투자

URL복사

16일 SK텔레콤이 T맵 플랫폼, T맵 택시 사업 등을 추진해왔던 ‘모빌리티 사업단’을 분할하고 연내 ‘티맵모빌리티 주식회사(가칭)’을 설립한다고 공시했다. 세계 최대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 ‘우버’와 조인트벤처(합작회사)도 만들기로 했다. 임시주주총회는 26일로 분할 기일은 오는 12월 29일이다.

 

티맵모빌리티는 국내외 다양한 기업과 협력하면서 생태계를 확대시킬 예정이다. 티맵모빌리티와 우버는 정체된 국내 택시호텔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혁신 서비스를 소비자들에게 제공하기로 뜻을 모았다.

 

SK텔레콤과 우버는 택시 호출과 같은 ‘E-hailing(헤일링)’ 공동사업을 위한 조인트벤처를 내년 상반기 설립하기로 했다. 조인트벤처는 티맵모빌리티가 가진 T맵 택시 드라이버, 지도, 차량통행 분석 기술과 우버의 전 세계적인 운영 경험, 플랫폼 기술을 합쳐 택시 호출 사업을 전개한다.

 

우버 넬슨 차이 최고재무책임자(CFO)는 "한국은 우버가 가장 먼저 진출한 국가 중 하나로, SK텔레콤과의 긴밀한 파트너십을 통해 한국 시장 잠재력을 실현시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모빌리티 서비스 접근성을 높이고, 승객과 드라이버 모두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우버는 양사간 전략적 파트너십 강화를 위해서 조인트벤처에 1억달러(약 1150억원)이상, 티맵모빌리티에는 약 5000만달러(약 575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우버의 총 투자금액은 1억5000만달러(약 1725억원)를 넘게 된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글로벌 최고 기업인 우버와 함께 다양한 역량을 가진 기업들과 초협력을 통해 교통 난제를 해결하고, 궁극적으로 '플라잉카'로 서울-경기권을 30분 내 이동하는 시대를 앞당기는 데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고영찬

안녕하세요. 보도본부장 고영찬입니다.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