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1 (금)

  • 흐림동두천 19.0℃
  • 흐림강릉 19.3℃
  • 서울 20.7℃
  • 대전 20.1℃
  • 대구 19.7℃
  • 흐림울산 20.5℃
  • 흐림광주 19.4℃
  • 부산 21.8℃
  • 흐림고창 19.1℃
  • 흐림제주 22.7℃
  • 흐림강화 20.3℃
  • 흐림보은 19.1℃
  • 흐림금산 19.2℃
  • 흐림강진군 21.0℃
  • 흐림경주시 19.4℃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정치

정의당 “김홍걸은 호부견자(아비는 범인데 새끼는 개)” 맹비난

- 조혜민 대변인 “김대중 대통령 아들이 부동산 투기에나 매진”
- “김홍걸 국회의원 된 것은 순전히 부친의 후광”...의원직 사퇴 촉구

URL복사

11일 정의당 조혜민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최근 더불어민주당 김홍걸 의원의 재산신고 누락과 관련하여 ‘호부견자(虎父犬子·아비는 범인데 새끼는 개)’라는 표현까지 사용하며 맹비난했다.

 

조 대변인은 “김홍걸 의원이 10억원대 강동 아파트 분양권 재산신고를 누락한 것도 모자라 부동산이 상승세를 타기 시작한 2016년경에 강남과 서초에서 두 채의 아파트를 추가로 분양받아 당해에만 총 3채의 아파트를 매입한 것으로 드러났다. 해당 아파트들은 17억원의 비용을 들여 최소 두 배 이상 가격이 올랐다. 그 중 한 채는 아들에게 증여됐는데 이는 명백하게 투기행위라 할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어 “김홍걸 의원은 이 모든 사실을 몰랐다고 해명하며 처분할 계획이었다고 밝혔다. 집안에서 수십억 단위의 돈이 오가는데 몰랐다는 것을 납득하기도 어렵거니와 이를 재산 신고에서 누락한 것은 고의성을 의심할 수밖에 없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조 대변인은 김홍걸 의원에 대해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위해 목숨조차 아끼지 않았던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아들이 고작 부동산 투기에나 매진하고 있다니 개탄을 금할 수 없다. 그야말로 호부견자(아비는 범인데 새끼는 개)가 아니고 무엇이란 말이냐”며 비난하며 “무엇보다 김홍걸 의원이 국회의원 뱃지를 달게 된 것은 순전히 부친의 후광 덕분이 아니겠나. 이 마당에 의원직을 지키면서 정치를 하는 것이 마땅한지 의문”이라며 의원직 사퇴를 촉구했다.

 

프로필 사진
고영찬

안녕하세요. 보도본부장 고영찬입니다.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