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03 (목)

  • 흐림동두천 23.2℃
  • 구름많음강릉 26.1℃
  • 구름많음서울 24.1℃
  • 구름많음대전 25.8℃
  • 구름많음대구 28.7℃
  • 구름많음울산 28.8℃
  • 구름조금광주 26.6℃
  • 구름많음부산 26.9℃
  • 구름많음고창 25.0℃
  • 구름조금제주 27.4℃
  • 구름조금강화 24.7℃
  • 구름많음보은 24.3℃
  • 구름많음금산 25.2℃
  • 구름많음강진군 26.9℃
  • 구름많음경주시 29.3℃
  • 구름조금거제 27.4℃
기상청 제공

스포츠

PBA 팀리그, 당구 역사에 남을 이정표로 화제 집중

- 9월 10일, 무관중 개최, 신한금융투자 vs 웰컴저축은행 개막전 격돌
- 6개 구단 체제, 9월 10일 출범
- 대회는 무관중 진행 및 대회관계자 최소화, 미디어 콘텐츠에 중점두어 안전한 대회운영에 만전 기할 것
- 안전을 위해 개막식, 미디어데이는 온라인으로, 인사는 영상으로 대체

URL복사

 

프로당구협회(총재 김영수)는 20-21시즌 첫 선을 보이는 팀리그의 대회명을 '신한금융투자 PBA 팀리그 2020-2021'로 정하고 오는 9월 10일 역사적인 첫 발을 내딛는다. 

 

이번 PBA팀 리그는 9월 10일부터 제1라운드를 시작으로 내년 2월까지 6회의 정규라운드를 개최한 후, 2월말 경 상위 3개팀이 진출해 벌이는 플레이오프 라운드를 치른다.  

 

정규 라운드는 ‘라운드로빈’ 방식으로 매 라운드는 팀별 5경기씩 총 15경기가 열리며, 5일간 매일 3경기씩 개최된다. 

 

경기방식은 남자복식(15점)-여자단식(11점)-남자단식(15점)-남녀혼복(15점)-남자단식(15점)-남자단식(11점

)순으로 진행되며, 6세트 중 4세트를 먼저 따내면 승점 3점을 획득하게 된다. 반면 세트스코어 3대3일 경우에 무승부로 처리되며 무승부시 1점을 올리는 승점제 방식이다.

 

PBA 팀리그에는 블루원 엔젤스팀, 신한 알파스팀, 웰컴저축은행 웰뱅피닉스팀, 크라운해태 라온팀, SK렌터카 위너스팀, TS•JDX히어로즈팀 등 6개팀이 참가하며 9월 10일 출범 개막식을 시작으로 약 6개월 간의 원년리그 대장정을 시작한다. 

 

한편 PBA는 이번 팀리그 1라운드를 미디어 콘텐츠에 중점을 두어 개최한다. 

 

팀리그에 참여하는 주요선수들의 소감 등 언론을 위한 미디어데이 행사는 온라인을 통해 진행할 예정이다. 9월 10일로 예정됐던 팀리그 출범 개막식의 주요인사 인사말은 사전에 녹화한 영상물로 대체된다.

 

따라서 대회장에는 경기에 출전하는 선수와 심판, 경기운영 관련자, 중계진 및 PBA 및 팀 관계자 이외에는 출입을 철저히 제한할 예정이다.

 

아울러 매일 전문방역업체를 통한 소독작업도 시행할 예정이며, 선수를 비롯한 모든 출입 인사들의 발열체크와 실시간 출입사항도 철저히 관리해 무엇보다 안전을 우선하는 방식으로 대회를 준비한다. 

 

PBA김영수 총재는 “PBA팀리그의 출범은 당구 역사에 길이 남을 사건이 될 것이다. PBA-LPBA투어와 함께 프로당구의 발전을 이끌어가는 양대 핵심 축이자 대표 콘텐츠로 키워 나가겠다”고 각오를 밝히며 “무관중으로 진행하게 되어 아쉽지만, TV중계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스포츠 팬들에게 볼거리와 즐거움을 제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PBA 팀리그는 오는 9월 10일 고양시 소노캄 호텔에서 제1라운드에 돌입한다.  경기일자별 대진일정은 곧 발표할 예정이며, 팀 리그의 중계 방송사는 SBS지상파, SBS스포츠, KBSN스포츠, 빌리어즈TV로 PBA팀리그의 전 경기가 생중계된다. 

 

[신한금융투자 PBA 팀리그 2020-2021 경기일정]
제1라운드 : 9월 10일(목) ~ 9월 14일(월)
제2라운드 : 9월 21일(월) ~ 9월 25일(금)
제3라운드 : 10월 20일(화) ~ 10월 24일(토)
제4라운드 : 11월 11일(수) ~ 11월 15일(일)
제5라운드 : 1월 5일(화) ~ 1월 9일(토)
제6라운드 : 2월 1일(월) ~ 2월 5일(금)
플레이오프 : 2월 25일(목) ~ 3월 1일(월)  
※ 경기일정은 사정에 따라 조정될 수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



외교

더보기
진중권 교수, 송영길의원에 "성추행은 '문화'가 아니라 범죄...괜히 더듬어만지당이겠나?" 직격탄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의원은 19일 오전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뉴질랜드 한국 대사관 현지 직원의 ‘엉덩이 툭툭’ 성추행 의혹에 대해 "문화의 차이도 있다고 본다"며 "같은 남자끼리 배도 한 번씩 툭툭 치고 엉덩이도 치고 그랬다"고 언급했다. 이는 지난 뉴질랜드 정부가 지난 2017년 12월 주뉴질랜드 대사관에서 근무하던 한국 외교관 A씨가 현지 남성 직원을 성추행했다는 혐의를 제기하며 직접 조사를 요구한 사건관련 발언이다. A씨는 피해 직원의 엉덩이를 만지는 등 3차례 성추행한 의혹을 받았고 뉴질랜드 사법 당국의 조사가 시작되기 전인 2018년 2월 임기 만료로 뉴질랜드를 떠났다. 외교부는 자체 조사를 통해 A씨에게 2019년 2월, 감봉 1개월의 징계를 내렸다. 그러나 피해자가 지난해 10월 뉴질랜드 경찰에 신고했고, 뉴질랜드 사법 당국은 A씨에 대한 체포영장을 발부하고 한국 정부에 수사 협조를 요청했다. 뉴질랜드 저신다 아던 총리가 지난달 문재인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관련 문제를 제기하자 외교부는 필리핀에서 근무하고 있던 A씨를 최근 귀국 조치했다. A씨는 신체 접촉 사실은 인정하면서도 '성추행 의도는 전혀 없었다'며 혐의를 부인하는 것

오피니언

더보기